‘라디오스타’ 태항호 “조인성, 내가 단역으로 ‘응사’ 출연한 것도 기억…감동”

[텐아시아=김은영 인턴기자]

라디오스타 태항호

‘라디오스타’ 태항호가 조인성에게 감동받은 사연을 전했다.

지난 23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배우 이성경, 태항호, 가수 데프콘, 개그맨 허경환과 함께한 ‘흥부자가 기가막혀’ 특집이 펼쳐졌다.

이날 MC들은 태항호에게 “tvN ‘응답하라 1994’에 나온 적이 있냐. 제작진이 찾으려고 했는데 못 찾았다”고 물었다. 태항호는 “나왔다. 조인성 형이 잘 봤다고 했었다”고 말했다. 그는 “톱스타가 단역인 날 알아봐주는 것 자체가 고마웠다”며 조인성의 미담을 전했다.

태항호는 ‘응답하라 1994’에서 빙그레(바로) 친구들과 술자리를 같이 하는 친구로 등장했었다.

김은영 인턴기자 young@
사진. 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