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이성경 “‘치인트’ 백인하, 안영미 억양 많이 참고”

[텐아시아=김은영 인턴기자]

치인트 이성경

‘라디오스타’ 이성경이 ‘치즈인더트랩’ 출연 당시 개그우먼 안영미에게 영향을 받은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했다.

지난 23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배우 이성경, 태항호, 가수 데프콘, 개그맨 허경환과 함께한 ‘흥부자가 기가막혀’ 특집이 펼쳐졌다.

이날 이성경은 tvN ‘치즈인더트랩’ 출연 당시 백인하 캐릭터를 연구하면서 안영미를 참고했다고 말해 관심을 모았다. 이성경은 “진짜 욕을 하면 ‘삐’처리가 되니까 욕처럼 보이는 애드리브를 고민했다”며 안영미의 개그 스타일을 참조해 “억양을 바꿔서 말했다”고 밝혔다.

이성경은 “실제 대사 중에 ‘가족 같은 소리하고 있네’를 ‘가 족같은 소리 하고 있네’라고 말했다”고 시범을 보여 출연진들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김은영 인턴기자 young@
사진. 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