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허경환 “박해진, 내 앞에선 사투리 쓴다” 친분 과시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박해진

‘라디오스타’ 개그맨 허경환이 배우 박해진과의 친분을 과시했다.

23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는 허경환이 출연해 박해진과 남다른 친분을 자랑했다.

이날 허경환은 “해진이랑은 ‘개콘’ 출연할 때 만나서 친해졌다”며 “해진이가 나와 이야기 할 때는 편하게 사투리를 쓴다”고 말했다.

이어 허경환은 “내가 하는 프로그램에도 나와주고, 명절에 서로 선물도 챙긴다. 그리고 내가 해진이 드라마 회식에 가서 돈을 내준적도 있다”고 덧붙였다.

이은진 기자 dms3573@
사진. MBC ‘라디오스타’ 방송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