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바이 미스터 블랙’ 이진욱, 문채원에 “이름 스완이 어때?”

[텐아시아=정슬기 인턴기자]

147193_154594_4354
‘굿바이 미스터 블랙’ 이진욱이 문채원 이름을 지어줬다.

23일 방송된 MBC ‘굿바이 미스터 블랙'(연출 한희, 김성욱 극본 문희정)에서는 차지원(이진욱)이 김스완(문채원)에게 이름을 지어주는 모습이 그려졌다.

앞서 두 사람은 오해를 풀고 진심을 털어놓으며 가까워졌다. 해변가에서 깊은 대화를 나눈 후, 자리에서 일어서던 차지원은 김스완에게 “지수 어때?”라고 물었다.

이어 그는 “네 이름. 카야(태국어로 쓰레기라는 뜻) 아니잖아. 네가 왜 카야야. 지수는 내 동생 이름인데 너처럼 진짜 말 안 듣거든”이라고 덧붙였다.

이에 김스완이 “내가 왜 네 동생이야?”라고 투덜대자, 그는 “그럼 스완이는 어때? 스완이. 예쁜 백조라는 뜻이야”라고 말했고, 그녀는 “지수보단 낫네”라며 내심 좋아했다.

정슬기 인턴기자 seulki_jung@
사진. MBC ‘굿바이 미스터 블랙’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