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의 후예’ 송혜교, 송중기에 고백 후 ‘달달한 입맞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태후

‘태양의 후예’ 송혜교가 송중기에 고백했다.

23일 방송된 KBS2 ‘태양의 후예'(연출 이응복, 백상훈, 극본 김은숙, 김원석)에서는 강모연(송혜교)이 유시진(송중기)에 진심으로 고백했다.

이날 유시진은 강모연에 “한국가는 의료팀 명단에 강선생 있습니까?”라고 물었고, 강모연은 “없어요. 저 안가요”라고 답했다.

이에 유시진은 “왜요? 나 때문은 아닐거고”라고 물었고, 강모연은 “대위님 때문에 안가요. 조금이라도 대위님과 더 같이 있고 싶어서요”라고 답했다.

이어 유시진은 강모연에 기습 키스를 했고, 두 사람은 노을을 배경으로 달달한 입맞춤을 나눴다.

이은진 기자 dms3573@
사진. KBS2 ‘태양의 후예’ 방송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