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썰전’ 유시민 “‘태양의 후예’ 김은숙 작가, 내 팬인 듯”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썰전 유시민

‘썰전’ 유시민 작가가 ‘태양의 후예’를 언급했다.

오는 24일 방송되는 JTBC ‘썰전’은 대한민국 여성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KBS2 ‘태양의 후예’ 이야기로 포문을 연다.

김구라는 “‘태양의 후예’ 때문에 다른 방송들이 시청률 손해를 많이 보고 있다”며 “빨리 ‘태양의 후예’가 끝나기만을 기다리고 있다”고 말했다. 유시민은 “극 중 송중기 이름(유시진)을 저와 비슷하게 지은 거 보면 작가가 내 팬인 것 같다”고 말해 현장에 웃음을 자아냈다.

김구라는 “그렇다! ‘시’자 돌림이다”라며 “우리는 유시민 작가와 전원책 변호사의 군대 시절 사진으로 송중기와 대결을 해보자”고 정면승부를 제안했다는 후문이다.

‘썰전’은 오는 24일 오후 10시 50분에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
사진. JT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