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의 후예’ 송송커플, 쌍방향 로맨스 돌입 ‘설렘 폭발’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태양의 후예'

‘태양의 후예’ 송중기, 송혜교가 쌍방향 로맨스에 돌입한다.

KBS2 ‘태양의 후예'(극본 김은숙 김원석, 연출 이응복 백상훈) 측은 23일 송중기와 송혜교의 눈맞춤 스틸 컷을 공개하며 이들의 본격적인 쌍방향 로맨스를 예고했다.

공개된 스틸 컷에서 송중기는 단단한 팔로 송혜교를 붙잡으며 지긋이 눈을 맞추고 있다. 밀착된 두 사람의 모습이 묘한 설렘을 불러일으킨다.

지난 4회분에서 유시진(송중기)과 강모연(송혜교)은 와인 키스로 마음을 확인한 바 있다. 감정 표현이 서툰 모연은 여전히 시진에게 진심을 드러내지 못했다. 그러나 지난 8회 방송부터는 모연의 진심이 드디어 드러나기 시작했다. 모연의 핸드폰에서 “이렇게 죽을 줄 알았으면 그냥 내 마음 솔직하게 고백할 걸 그랬어요. 아주 멋진 사람에게 키스를 받았구나. 내내 설렜었거든요”라는 음성이 흘러나왔기 때문이다.

뜻하지 않게 공개된 모연의 진심은 쌍방향 멜로의 시작을 짐작하게 했다. 제작진 역시 “9회분부터 두 사람의 쌍방향 멜로가 펼쳐질 예정”이라고 전했다.

본격적인 쌍방향 멜로를 선보일 ‘태양의 후예’ 9회는 23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태양의 후예’ 문화산업전문회사, NE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