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의 목소리’ 김조한, 써니 지원사격에 꽃미소 만발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신의 목소리 김조한써니

가수 김조한과 걸그룹 소녀시대 써니의 화기애애한 모습이 공개됐다.

SBS ‘보컬 전쟁-신의 목소리(이하 신의 목소리)’ 측은 23일 김조한과 써니의 모습이 담긴 대기실 사진을 공개했다.

지난 17일 진행된 ‘신의 목소리’ 첫 녹화에서 김조한은 시청자들이 추천한 김조한이 부르기 힘든 ‘상상 불가 무대곡 리스트’가 공개되자 당황스러움을 감추지 못했다. 아마추어 실력자는 김조한을 무너트리기 위해 누구도 상상하지 못한 곡을 선곡했고, 긴장한 그를 위해 후배 써니가 적극 지원사격에 나섰다.

이날 써니는 김조한의 대기실을 직접 찾아가 ‘상상불가 곡’을 소화하기 위한 그녀만의 노하우를 모두 전수해줬고, 이로 인해 긴장이 감돌았던 다른 가수들의 대기실과는 달리 김조한의 대기실에서는 화기애애한 미소가 끊이지 않았다는 후문이다.

‘신의 목소리’는 대한민국 가수 군단과 아마추어 실력자가 일대일의 노래 대결을 통해 승부를 가리는 음악 프로그램이다. 제작진은 “지난 설 파일럿보다 한층 더 업그레이드한 실력의 도전자들이 등장했다”고 밝혀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끌어올렸다.

‘신의 목소리’ 첫 방송은 오는 30일 오후 11시 10분이다.

윤준필 기자 yoon@
사진. 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