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무엑터스 측 “이준기와 전속 계약 연장”(공식입장)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이준기

배우 이준기가 현 소속사 나무엑터스와 전속 계약을 연장했다.

23일 오전 나무엑터스 측은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이준기와 전속 계약 연장을 결정했다”고 전했다.

나무엑터스 측은 “상호 신뢰를 바탕으로 현재 진행 중인 작품과 예정된 활동에 집중하기로 뜻을 모았다”고 계약 연장의 이유를 설명했다.

“계약 연장의 종료 시점은 아직 정해진 바 없다”고 밝힌 나무엑터스 측은 “당사는 이준기 배우가 안정적인 환경에서 집중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다. 앞으로도 이준기 배우를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고 소통할 것”이라고 입장을 전했다.

이준기는 현재 사전제작 드라마 ‘보보경심:려’를 촬영 중이며 일본 팬미팅, 중국 영화 ‘시칠리아 햇빛아래’ 해외 프로모션을 앞두고 있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텐아시아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