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가영, ‘마녀보감’ 캐스팅…곽시양과 호흡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문가영 팽현준

배우 문가영이 ‘마녀보감’에 캐스팅 됐다.

문가영의 소속사 SM C&C 측은 23일 “문가영이 JTBC 새 금토드라마 ‘마녀보감(극본 양혁문, 연출 조현탁)’에 캐스팅됐다”고 밝혔다.

문가영은 ‘마녀보감’에서 풍연(곽시양)의 벗이자 호위무사 솔개 역을 맡는다.

KBS2 ‘장사의 신-객주2015’, 영화 ‘커터’, 웹드라마 ‘맛있는 연애’ 등 다양한 분야를 넘나들며 연기 내공을 다져온 문가영은 ‘마녀보감’을 통해 판타지 사극이라는 새로운 장르에 도전하게 돼, 그의 연기 변신에 많은 관심이 쏠리고 있다.

‘마녀보감’은 저주로 얼어붙은 심장을 가진 백발마녀가 된 비운의 공주 서리(김새론)와 마음 속 성난 불꽃을 감춘 열혈 청춘 허준(윤시윤)의 사랑과 성장을 그린 판타지 사극으로, 오는 5월 중 방송 예정이다.

윤준필 기자 yoon@
사진. 텐아시아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