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려한 유혹’ 주상욱 “갈증 해소한 작품” 종영 소감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MBC '화려한 유혹' 주상욱

배우 주상욱이 ‘화려한 유혹’ 종영 소감을 전했다.

23일 오전 주상욱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MBC ‘화려한 유혹'(극본 손영목 차이영, 연출 김상협 김희원) 종영 소감을 밝혔다.

주상욱은 “‘화려한 유혹’ 첫 촬영을 시작했을 때가 엊그제 같은데 벌써 6개월이라는 시간이 흘렀다는 것이 믿기지 않는다. 이번 작품은 새로운 캐릭터에 대한 갈증을 단번에 해소해줬던 작품이었고 무엇보다도 좋은 감독님, 작가님, 선후배 배우분들, 스태프분들과 함께해 정말 행복했다. 긴 시간 같이 달려주신 시청자분들께도 정말 감사하다고 전하고 싶다”라고 글을 남겼다.

주상욱은 ‘화려한 유혹’에서 진형우 역으로 분해 열연을 펼쳤다. 주상욱은 순정남과 복수남의 감정을 동시에 보여주며 묵직한 연기를 선보였다는 호평을 받고 있다.

주상욱이 출연한 ‘화려한 유혹’은 지난 22일 방송을 마지막으로 종영했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MBC ‘화려한 유혹’ 방송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