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동네 예체능’ 학진, 연속 스파이크 성공 ‘명실상부 에이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학진

‘우리동네 예체능’ 우리동네 배구단과 경해여중 배구부의 3세트 대결이 시작됐다.

22일 방송된 KBS2 ‘우리동네 예체능’에서는 우리동네 배구단 팀이 2세트 승리를 거두며 경해여중 배구부와 3세트 경기를 진행했다.

이날 학진은 선수 못지 않은 스파이크를 선보이며 우리동네 배구단 팀의 2세트 승리를 이끌었다. 조동혁 역시 계속해서 안정적인 블로킹을 선보이며 득점했다.

하지만 경해여중 배구부의 반격도 만만치 않아 경기에 긴장감을 높였다.

이은진 기자 dms3573@
사진. KBS2 ‘우리동네 예체능’ 방송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