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룡이 나르샤’ 한예리, 윤균상에 “죽여줘서 감사합니다”

[텐아시아=정슬기 인턴기자]

1458652891803300
‘육룡이 나르샤’ 한예리가 죽었다.

22일 방송된 SBS ‘육룡이 나르샤'(연출 신경수 극본 김영현, 박상연)에서는 길선미(박혁권)-무휼(윤균상), 이방지(변요한)-척사광(한예리)이 싸우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길선미와의 싸움에서 그를 죽인 무휼은 척사광을 공격하기 위해 그녀를 노렸다. 하지만 검술 능력자 척사광으로 인해 위험에 빠진 무휼은, 이방지와 힘을 합쳐 그녀를 죽였다.

이에 척사광은 “검술 실력은 지녔지만, 아무도 지키지 못했다”라며 “저를 죽여줘서 감사합니다”라고 말하며 숨을 거뒀다.

정슬기 인턴기자 seulki_jung@
사진. SBS ‘육룡이 나르샤’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