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택시’, 배윤정 남편 VJ 제롬 등장…녹슬지 않은 ‘진행 실력’ 공개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택시

안무가 배윤정의 남편 VJ 제롬이 등장했다.

22일 방송된 tvN ‘현장토크쇼-택시(이하 택시)’에는 배윤정이 남편 제롬의 사무실을 찾았다.

이날 MC 이영자는 제롬에게 “예전 기억을 살려서 소개를 해달라”고 말했다. 이에 제롬은 녹슬지 않은 진행 실력을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하지만 아내 배윤정은 남편의 모습을 보고 쑥스러워했다. 이영자는 배윤정에게 “남편 방송하는 모습 어때요?”라고 물었고, 배윤정은 “계속 마케팅 일 했으면 좋겠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은진 기자 dms3573@
사진. tvN ‘택시’ 방송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