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밥 백선생2’ 백종원 “시즌2 멤버, 최고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2016032211351013209

백종원이 ‘집밥 백선생’의 새로운 멤버들에 대해 “정말 마음에 든다”고 평했다.

백종원은 22일 오전 11시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진행된 tvN ‘집밥 백선생2’의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시즌1의 출연자들이 마음에 안 드는 것이 아니라, 당시에는 방송이라고 생각해서 어색했다. 뒤로 가면서 적응하고 친해졌다”고 전했다.

그는 이어 “이번 시즌은 방송이란 느낌보다 같이 뭔가를 한다는 생각이다. 멤버들도 연예인이 아닌 선배, 친구 같다”고 덧붙였다.

백종원은 또 “방송 끝나고 소주 한 잔 하면서 이야기를 하는 게 더 재미있어서 즐겁게 하고 있다”고 돈독함을 과시했다.

‘집밥 백선생’은 김국진, 이종혁, 장동민, 정준영 등 새로운 제자 라인업을 마치고 시즌2로 돌아왔다. 이번에는 단순히 레시피를 소개하고 배우는 것을 넘어 배우는 과정을 통해 변화, 성숙해가는 네 남자의 이야기에 집중할 예정. 밥과 반찬으로 구성되는 한상차림에 도전하는 등 지난 시즌보다 흥미롭고 유익한 요소가 많을 전망이다.

첫 방송은 22일 오후 9시 40분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
사진. 조슬기 기자 kel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