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마무 솔라-휘인, ‘더쇼’ 스페셜MC 발탁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마마무

걸그룹 마마무 솔라와 휘인이 ‘더쇼’의 일일MC로 나선다.

솔라와 휘인은 22일 오후 8시 방송되는 SBS MTV ‘더쇼’에서 스페셜 MC로 출격한다.

두 사람은 걸그룹 여자친구 예린을 대신해 스페셜 MC로 투입, 슈퍼주니어-M의 조미와 호흡을 맞춘다.

특히 휘인의 MC 도전은 이번이 처음으로, 그 동안 무대 위에서 보여준 모습 대신 통통 튀고, 발랄한 매력을 발산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반면, 솔라는 지난해 4월 MBC ‘쇼! 음악중심’의 스페셜 MC로 나서 깔끔한 진행 솜씨를 뽐낸 바 있다.

솔라, 휘인은 이날 MC는 물론, 1위 후보로 ‘넌 is 뭔들’의 무대까지 펼칠 것으로 한층 기대를 모으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
사진. RB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