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정음, ‘운빨로맨스’ 여주인공 확정…’믿보황’의 귀환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황정음1

‘로코퀸’ 황정음이 ‘운빨로맨스’로 다시 한 번 안방 신드롬에 도전한다.

‘운빨로맨스’ 측은 22일 “황정음이 ‘운빨로맨스’의 여자 주인공으로 확정됐다”고 밝혔다.

황정음은 지난해 두 편의 드라마 MBC ‘킬미힐미’와 MBC ’그녀는 예뻤다’에 연이어 출연, 시청자들의 뜨거운 반응을 불러일으키며 ‘믿고 보는 황정음’이라는 수식어를 얻었다. 황정음은 출연하는 로맨틱 코미디 작품마다 좋은 성적을 거둔 자타공인 안방 최고의 ‘로코퀸’이라 ‘운빨로맨스’ 출연에 기대가 모아진다. 특히 황정음은 결혼 후 첫 작품으로 ‘운빨로맨스’를 선택해 관심을 집중시키고 있다.

‘운빨로맨스’는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한 작품이다. 맹목적으로 미신을 맹신하는 여자 심보늬가 수식과 과학에 빠져 사는 공대 남자 제수호를 만나 벌어지는 일들을 담고 있다. 로맨스와 코미디가 적절하게 뒤섞인 ‘운빨로맨스’는 흥미로운 미신을 소재로 시청자들에게 웃음과 감동을 전달하겠다는 각오다.

‘운빨로맨스’는 현재 방영 중인 MBC ‘굿바이 미스터 블랙’의 후속으로 편성을 확정 지었으며 오는 5월 방송 예정이다.

윤준필 기자 yoon@
사진. 구혜정 기자 photoni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