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가맨’ 김이나, 원조 꽃미남 밴드 등장에 눈물 “내 인생의 BGM”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슈가맨 김이나

꽃미남 밴드 ‘슈가맨’의 등장에 작사가 김이나가 눈물을 보였다.

22일 방송되는 JTBC ‘투유프로젝트-슈가맨’에서는 원조 꽃미남 밴드로 활약했던 ‘슈가맨’이 등장한다. 이날 대부분의 방청객들은 힌트만으로는 슈가맨이 누군지 전혀 감을 잡지 못해 ‘역대급 난이도’라는 말이 나왔으나, 먼저 그 정체를 눈치 챈 패널들은 하나같이 감탄을 금치 못했다는 후문이다.

쇼맨으로 출연한 장미여관은 “꽃미남밴드 계보의 선배라 확실히 알고 있다”고 말했고, 김이나는 “내 인생의 BGM”이라며 ‘슈가맨’의 등장에 눈물을 감추지 못했다.

꽃미남 밴드 ‘슈가맨’의 상대편으로는 록음악계에 신선한 충격을 주었던 슈가맨이 등장했다. 진보된 여성캐릭터로 한 획을 그었던 과거를 회상시키는 동시에 세월을 역주행한 듯한 박제된 외모로 더욱 이목을 집중시켰다.

‘투유프로젝트-슈가맨’은 22일 오후 10시 50분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
사진. JT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