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장 로커들, <기적의 오디션> 누르고 동시간대 시청률 1위

노장 로커들, <기적의 오디션> 누르고 동시간대 시청률 1위
8일 방송된 < MBC 스페셜 > ‘나는 록의 전설이다’가 AGB닐슨미디어리서치에 따르면 전국 일일 시청률 11.8%를 기록했다. 이는 전 주 ‘나는 9급 공무원이 되고 싶다’ 편 8.1%보다 3.7% P 상승한 수치로 < MBC 스페셜 >은 동시간대 1위에 올랐다.

‘나는 록의 전설이다’ 편은 제목답게 1980년대 백두산, 시나위, 부활 등이 활약하던 시기를 보여주며 3대 기타리스트로 불리는 신대철, 김태원, 김도균과 김종서, 이승철, 임재범이 출연했다. 특히 임재범은 이 날 방송에서 록커로서 자존심을 지키기 위해 가족을 희생시켰다는 고백을 하며 MBC ‘나는 가수다’에 출연한 이후 갑상선암에 걸린 아내가 호전됐다는 말을 하기도 했다.

한편 동시간대 프로그램 SBS 은 서울, 대전 지역 예선을 보여주며 전 주보다 0.9% P 상승한 8%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 날 방송에서는 어린 시절 병을 앓아 얻게된 시선 장애를 극복하며 연기자에 도전한 참가자와 어린이 드라마 중 한 장면을 연기하며 심사위원에게 웃음을 안겨준 도전자, 화려한 외모로 주목받은 도전자들이 출연하며 눈길을 끌었다.

글. 한여울 기자 sixte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