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라이머 “올해 마흔, 빨리 결혼하고 싶다…이상형은 이시영”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라이머

래퍼 라이머가 배우 이시영을 이상형으로 꼽았다.

21일 방송된 SBS 파워 FM ‘두시 탈출 컬투쇼’에는 래퍼 라이머가 출연해 이상형에 대해 언급했다.

이날 라이머는 “올해 마흔이다. 올해는 꼭 결혼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이상형에 대해 묻자 라이머는 “배우 이시영 씨가 이상형이다”라고 밝혔다.

또한 라이머는 “내가 운동을 좋아하다 보니 운동을 잘 하는 사람이 좋더라. 그분이 복싱하는 모습을 봤는데 너무 매력적이었다”고 덧붙였다.

이은진 기자 dms3573@
사진. SBS 파워 FM ‘두시 탈출 컬투쇼’ 보이는 라디오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