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원사이트 지니, ‘뮤직뱅크’ PPL 효과 톡톡

[텐아시아=박수정 기자]

뮤직뱅크 지니

KT뮤직의 음원사이트 지니가 PPL효과를 봤다.

21일 KT뮤직 측은 “최근 KBS2 ‘뮤직뱅크’에 방송 간접광고PPL(product placement)을 진행하면서 지니 신규 가입자 수가 20% 증가했다”고 밝혔다.

KT뮤직의 음원서비스 지니는 지난 2월 26일부터 KBS 방송 간접광고를 시작했다. 신규 가입자 수는 ‘뮤직뱅크’ 방송하기 전 주(2월19일-25일)보다 PPL 진행한 주에(2월 26일~3월3일) 신규 가입자가 20% 늘어났다.

지니는 PPL 광고뿐만 아니라 대기실 영상을 독점 공개하고 지니 고객 480명에게 ‘뮤직뱅크’ 방청권을 제공한다. 방청권 제공 이벤트는 음원서비스 지니에서 26주간(2월26일~8월19일) 매주 월요일에 진행된다.

방청 이벤트 참여를 원하는 고객들은 지니 온라인 사이트와 모바일 앱에서 지니가 제시한 미션을 수행하면 된다. 이번주 지니가 제시한 미션은 생방송 ‘뮤직뱅크’ 1위곡 맞추기이다. 방청권 이벤트는 매주 월요일 정오에 오픈되며 음원 서비스 지니는 매주 20명의 고객을 추첨해 뮤직뱅크 방청권을 선물한다.

KT뮤직 이상헌 마케팅실장은 “’뮤직뱅크’ 간접광고를 실시하면서 지니 신규 이용자 수가 증가하는 추세”라며 “’뮤직뱅크’에서 지니 고객들이 참여해 가수들을 직접 만나고 가수들의 생생한 음악과 멋진 퍼포먼스를 즐길 수 있는 이벤트도 마련했다”고 말했다.

박수정 기자 soverus@
사진. KT뮤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