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병아리, 정체는 야구 선수 이종범 ‘반전’

[텐아시아=이은호 기자]복면가왕

복면가수 날아라 병아리의 정체가 야구선수 이종범으로 밝혀졌다.

날아라 병아리(이하 병아리)는 20일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에서 사랑의 불시착을 상대로 듀엣 경연을 펼쳤다.

무대를 본 김구라는 “병아리는 배우 윤다훈 같다. 연차가 적어도 유영석과 비슷하거나 그 이상일 것”이라며 확신했다. 조장혁 역시 “병아리는 노계(老鷄) 같다. 나이가 좀 있으신 분이 아닌가”라며 “하지만 굉장히 따뜻한 느낌이 들었다”고 평했다.

투표 결과, 병아리가 탈락해 가면을 벗고 정체를 드러냈다. 그의 정체는 바로 야구선수 출신 해설가 이종범. 패널들 모두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이은호 기자 wild37@
사진. MBC ‘복면가왕’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