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김구라 “불시착, FNC 한성호 대표”

[텐아시아=이은호 기자]복면가왕

방송인 김구라가 복면가수 사랑의 불시착의 정체로 한성호 대표를 지적했다.

20일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에서는 사랑의 불시착(이하 불시착)과 날아라 병아리의 듀엣 경연이 펼쳐졌다.

이날 김구라는 “불시착의 경우 한 때 가수도 했었고, 작사, 작곡, 제작까지 하는 사람이다. 지금은 유명한 F 사의 CEO이다”라며 “바로 FNC엔터테인먼트의 한성호 대표”라고 말했다.

그는 “한성호 대표가 방송에 욕심이 많다. 원래 조성모의 ‘투 헤븐’도 한성호 대표가 부르기로 했는데 마스크가 안 돼서 못 불렀다. 비운의 가수”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불시착은 태연한 척 하며 “저런 분들이 계셔서 웃을 수 있다”고 응수했다.

이은호 기자 wild37@
사진. MBC ‘복면가왕’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