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락비 지코, 정준하 ‘랩 선생님’으로 낙점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지코

남성 아이돌그룹 블락비 지코가 정준하의 랩 선생님을 자처했다.

19일 오후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힙합의 신(新)’ 특집으로, 정준하의 힙합 도전기를 담아냈다.

본격적인 랩 연습에 앞서 정준하를 위해 지코가 등장했다. 그는 힙합의 시작에 대해 설명하고, 느낌 있는 동작의 시범을 보여주는 등 모두의 감탄을 자아냈다.

또 정준하의 랩 ‘아프지 마 도토 잠보’를 최근 유행 스타일로 재해석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
사진. MBC ‘무한도전’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