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이스트, 몽환+신비로운 5人5色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뉴이스트

남성 아이돌그룹 뉴이스트가 한층 업그레이드된 무대로 팬들의 만족도를 높였다.

뉴이스트는 19일 오후 방송된 MBC ‘쇼! 음악중심’에서 신곡 ‘여왕의 기사’를 열창했다.

이들은 여왕을 지키는 기사로 변신, 한층 성숙한 외모와 실력 등으로 무대의 완성도를 끌어올렸다. 특히 가사 속 중독성 있는 ‘마하켄다프펠도문’이라는 주문으로 호응을 이끌어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
사진. MBC ‘쇼!음악중심’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