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보다 청춘’ 쌍문동 4인방, 파스타 먹방 “여러분이 생각하시는 그런 맛”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꽃청춘

‘꽃보다 청춘’ 쌍문동 4인방이 파스타 먹방을 선보였다.

18일 방송된 tvN ‘꽃보다 청춘-아프리카(이하 꽃청춘)’에서는 집밖 봉선생 안재홍이 파스타 요리를 선보였다.

이날 네 사람은 저녁으로 파스타 요리를 준비했다. 안재홍은 자신의 요리를 맛본 후 “여러분이 생각하시는 그 맛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류준열은 “스태프 분들에게 맛을 못보여드려서 아쉽다”고 말했다. 이에 안재홍은 “맛 안보여드리는게 나을 수 있다. 상상 할 수 있으니까”라고 덧붙였다.

이은진 기자 dms3573@
사진. tvN ‘꽃보다 청춘’ 방송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