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욱씨남정기’ 윤상현-이요원, 강렬한 첫 만남 ‘욱하는 여자-소심남’

[텐아시아=정슬기 인턴기자]

201603182053773090_56ebec84dea2f
‘욱씨남정기’ 윤상현이 이요원과 만났다.

18일 방송된 JTBC ‘욱씨남정기'(연출 이형민, 극본 주현)에서는 남정기(윤상현)와 욱다정(이요원)의 첫 만남이 방송됐다.

남정기는 중요한 계약을 하기 위해 직원들과 함께 상대 회사를 찾아갔다. 남정기는 회사 로비를 지나가던 욱다정에게 “소회의실이 어디냐”라고 물었다. 이어 그는 “커피 좀 갖다 달라”고 말하거나 상대 팀의 팀장이 어떻다더라 하는 이야기를 나누고 있었다.

알고 보니 욱다정은 계약을 하게 될 상대 회사의 팀장이었고, 욱한 그녀는 남정기에게 “이혼 2번 아니라 3번입니다”라며 화끈한 인상을 남겼다.

정슬기 인턴기자 seulki_jung@
사진. JTBC ‘욱씨남정기’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