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리텔’ 유민주, 두 번째 베이킹 클래스…이번엔 ‘편의점 과자’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마리텔 유민주

파티시에 유민주가 ‘마리텔’ 베이킹 클래스를 다시 한 번 열었다.

19일 방송되는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에서는 유민주가 편의점 유명 디저트의 노오븐 레시피를 공개한다.

최근 진행된 인터넷 생방송에서 유민주는 남녀노소 누구나 좋아하는 찰떡파이 레시피를 공개했다. 유민주는 오븐 없이 전자레인지만으로 특유의 쫀득함과 식감이 살아있는 찰떡파이의 맛을 재현했다.

또한 슈 모양의 과자를 같은 가격에 5배 많이 만들 수 있는 노오븐 레시피를 공개했다. 과자를 만들기 위해 유민주는 장군 작가를 초대했고, 즉석 베이킹 클래스를 열었다.

유민주는 달걀 반죽을 해야 하는 과정에서 장군 작가에게 가위바위보를 통해 이긴 사람만 믹서기를 사용하자고 제안했다. 가위바위보 결과, 장군 작가의 승리. 장군 작가는 믹서기를 이용해 손쉽게 반죽을 만들었고, 패배한 유민주는 직접 거품기를 돌리며 힘들게 반죽을 만들어야 했다. 이를 본 시청자들은 “이세돌과 알파고의 경기 모습을 보는 것 같다”는 반응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과자의 맛을 본 장군작가는 편의점에서 파는 과자와 맛이 똑같다며 극찬하기도 했다.

‘마이 리틀 텔레비전’은 19일 오후 11시 15분에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
사진.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