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보검, 생애 첫 해외 팬미팅 개최…4월 대만 간다

[텐아시아=장진리 기자]

박보검01

박보검이 데뷔 이래 첫 해외 팬미팅을 개최한다.

박보검은 오는 23일 대만 타이페이 국제회의센터(TICC)에서 열리는 팬미팅으로 처음으로 해외 팬들과 만난다.

‘클로즈 투 유, 박보검 퍼스트 팬미팅 인 타이완(Close to U, Park Bo Gum 1st Fan meeting in Taiwan)’이라는 타이틀로 진행되는 이번 팬미팅은 해외 팬들에게 더 가까이 다가가고 싶은 박보검의 마음을 담아 개최된다. 박보검은 해외 팬들과 함께 소중한 추억을 만들기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과 특별한 하이터치 이벤트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준비했다는 설명이다.

박보검은 지난 1월 진행된 첫 번째 국내 팬미팅에서도 손수 티켓, 엽서를 디자인하는가 하면, 팬들에게 줄 선물을 직접 고르는 등 남다른 팬 사랑을 드러낸 바 있다.

박보검의 생애 첫 해외 팬미팅 티켓은 오는 26일 오전 11시부터 예매 가능하다.

tvN 금토드라마 ‘응답하라 1988’을 통해 최고의 대세 배우로 자리매김한 박보검은 최근 차기작으로 KBS2 드라마 ‘구르미 구린 달빛’을 결정하고 안방 컴백을 준비 중이다.

장진리 기자 mari@
사진. 구혜정 기자 photoni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