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하준, JS E&M과 전속계약…천정명과 한솥밥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서하준

배우 서하준이 JS E&M에 새 둥지를 틀었다.

18일 오후, JS E&M 관계자는 텐아시아에 “최근 서하준과 전속 계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서하준은 전 소속사와 분쟁을 원만히 해결했으며, 모든 일이 정리된 이후 계약했다”고 밝혔다. JS E&M은 배우 천정명, 변정수 등이 소속된 회사로, 서하준은 이번 전속 계약으로 이들과 한솥밥을 먹게 됐다.

서하준은 2013년 MBC ‘오로라 공주’로 데뷔했으며, 현재 SBS 아침드라마 ‘내 사위의 여자’에 출연 중이다.

윤준필 기자 yoon@
사진. 텐아시아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