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민지, 10년 만의 라디오 출연…열애 언급 있을까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꿈꾸라_박민지

배우 박민지가 10년 만에 라디오에 출연해 다양한 매력을 발산한다.

18일 MBC라디오 FM4U ‘테이의 꿈꾸는 라디오’ 측은 “‘레드카펫’의 열두 번째 게스트로 배우 박민지가 출연한다”고 밝혔다.

‘레드카펫’은 ‘테이의 꿈꾸는 라디오’에서 매주 금요일마다 진행하는 코너로 여배우들이 스튜디오에 직접 출연해 자신의 근황과 음악에 대한 솔직한 이야기를 담는 코너다. 최근 tvN ‘치즈인더트랩’에 출연하며 관심을 모았던 박민지는 10년만의 라디오 출연이라며 떨림을 감추지 못했지만, 이내 DJ 못지 않은 입담을 뽐냈다는 후문이다.

이날 방송에서 “만화를 좋아한다”고 밝힌 박민지는 좋아하는 만화 장르로 공포와 호러를 꼽았다. 또, 박민지는 “요리를 즐겨한다”며 막힘없이 직접 요리 레시피를 공개하는 등 다채로운 매력을 뽐냈다.

‘레드카펫’ 박민지 편은 18일 오후 10시 ‘테이의 꿈꾸는 라디오’에서 들을 수 있다.

윤준필 기자 yoon@
사진.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