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태현 주연 영화 <챔프> 9월 개봉 확정

차태현 주연 영화 <챔프> 9월 개봉 확정
차태현 주연 영화 가 오는 9월 추석 시즌을 맞아 개봉한다. 는 불의의 교통사고로 시력을 잃어가는 기수 승호(차태현)와 절름발이가 된 경주마 우박이가 함께 역경을 극복하고 불가능에 도전하는 이야기로, 절름발이 경주마이지만 33번의 경기에서 13승이라는 성적을 거둔 경주마 ‘루나’의 실화를 모티브로 삼은 영화다. 영화 의 이환경 감독이 맡은 는 차태현을 비롯해 유오성, MBC 에서 인현왕후를 연기했던 박하선, 김수정 등의 배우들이 출연한다. 유오성은 절망에 빠진 승호에게 힘이 되는 윤 조교사 역을 맡았다. 한편 차태현은 촬영을 위해 실제 1년여의 기간 동안 기수훈련을 받았다고.

글. 한여울 기자 sixte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