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아와요 아저씨’ 윤박, 시청자 마음도 붙잡는 ‘극과 극 매력’

[텐아시아=장진리 기자]

윤박

‘돌아와요 아저씨’에 출연 중인 윤박이 극과 극의 매력으로 안방을 사로잡고 있다.

17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돌아와요 아저씨'(극본 노혜영, 연출 신윤섭)에서는 정지훈과 대립할 때는 한없이 서늘하지만, 옛 연인 이민정 앞에서는 한없이 애잔해지는 윤박의 반전 매력이 폭발했다.

정지훈(윤박)은 직장 선배 김영수(김인권) 사망 사건의 진실을 은폐하려던 것이 공개되며 드라마의 ‘히든 반전남’으로 떠올랐다. 악의 편에 서는 듯 했던 정지훈은 거액의 합의금으로 신다혜(이민정)의 입을 막으려는 차재국(최원영)의 비인간적인 모습을 보며 내적 갈등에 빠지며 새로운 반전에 대한 기대를 불어넣었다.

윤박의 본격 등판으로 정지훈-이민정-윤박의 삼각 로맨스 역시 불을 뿜고 있다. 신다혜는 “지훈씨는 야망을 선택했고, 나에 대한 예의가 없었고, 그래서 우린 헤어졌어요”라고 정지훈의 고백을 차갑게 거절했고, 정지훈은 “한 번쯤은 기회를 줄 수도 있었잖아요. 용서를 빌 기회, 한 번 더 주면 안돼요? 당신한테 돌아갈 기회”라고 애절하게 다시 한 번 신다혜의 마음을 흔들며 안방 여심을 사로잡았다.

극과 극 매력이 물오른 윤박의 활약에 힘입어 ‘돌아와요 아저씨’가 시청자들의 마음까지 사로잡을 수 있을지 기대가 모아진다. ‘돌아와요 아저씨’는 매주 수, 목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장진리 기자 mari@
사진. SBS ‘돌아와요 아저씨’ 방송 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