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병헌·유아인·클라라·사도, AFA 수상…‘韓 4관왕’(종합)

[텐아시아=정시우 기자]이병헌 유아인

배우 이병헌과 유아인이 아시안필름어워드에서 수상의 기쁨을 안았다.

17일 오후(현지시각) 마카오에 위치한 ‘더 베네치안 마카오’(The Venetian Macao)에서는 제10회 아시안필름어워드((AFA, Asian Film Award)가 열렸다. 클라라가 마카오 유명가수 SOLER와 MC를 맡아 눈길을 끌었다.

이날 영화 ‘내부자들’의 이병헌은 ‘엽문3:최후의 대결’의 견자단, ‘앙:단팥 인생 이야기’의 나가세 마사토시, ‘노포아’의 펑샤오강, ‘헤너럴 루나’의 존 아칠라와의 경합 끝에 남우주연상의 영예를 안았다.

여우주연상 후보에 오른 ‘차이나타운’의 김혜수, 남우조연상에 노미네이트 된 ‘암살’의 오달수, 여우조연상을 노린 ‘검은 사제들’ 박소담, 신인연기상 후보에 이름을 올린 ‘강남 1970’ 설현 등은 상에 실패했다. 감독상, 작품상 등 총 4개 부문에 노미네이트 됐던 류승완 감독 영화 ‘베테랑’ 역시 트로피를 안지 못했다.

하지만 유아인이 비경쟁 부문인 넥스트 제네레이션상을 수상하며 인기를 입증했다. 이준익 감독의 ‘사도’ 역시 기술 부문인 의상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거뒀다. 진행을 맡은 클라라는 2016 라이징 스타상을 수상했다.

한편 이번 시상식의 주인공은 허우 샤오시엔 감독의 ‘자객 섭은낭’이었다. ‘자객 섭은낭’은 작품상을 비롯 감독상, 여우주연상(서기), 여우조연상(주운), 촬영상, 음악상, 미술상, 음향상 등 총 8관왕을 차지했다.

◆ 이하 제10회 아시안필름어워즈 수상자(작)

▶작품상: 자객 섭은낭(대만)
▶감독상: 허우 샤오시엔(자객 섭은낭, 대만)
▶남우주연상: 이병헌(내부자들, 한국)
▶여우주연상: 서기(자객 섭은낭, 대만)
▶남우조연상: 아사노 타다노부(해안가로의 여행, 일본)
▶여우조연상: 주운(자객 섭은낭, 대만)
▶각본상: 산하고인(중국)
▶신인연기상: 제시 리(기항지, 홍콩)
▶촬영상: 자객 섭은낭(대만)
▶음악상: 자객 섭은낭(대만)
▶편집상: 기항지(홍콩)
▶미술상: 자객 섭은낭(대만)
▶의상상: 사도(한국)
▶시각효과상: 바지라오 마스타니(인도)
▶음향상: 자객 섭은낭(대만)

정시우 기자 siwoora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