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3’ 정준영 “‘1박 2일’ 녹화 때문에 불금 보낼 수 없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정준영

‘해피투게더3’ 가수 정준영이 ‘1박 2일’ 때문에 불금이 없어졌다고 밝혔다.

17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에는 정준영이 출연해 ‘1박 2일’ 때문에 불금이 없어졌다고 털어놨다.

이날 정준영은 “‘1박 2일’ 녹화가 금요일, 토요일이라 불금을 보낼 수 없다”고 고충을 토로했다.

이어 정준영은 “꼭 ‘1박 2일’ 전날에 재미있는 일이 생긴다”며 촬영 떄문에 전날 술을 많이 마실 수 없다고 말했다.

이은진 기자 dms3573@
사진. KBS2 ‘해피투게더3’ 방송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