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바이 미스터 블랙’ 이진욱, 임세미에 “아버지 곁에 꼭 있어줘”

[텐아시아=정슬기 인턴기자]

2016-03-17 22;17;33
‘굿바이 미스터 블랙’ 이진욱이 아버지의 위험을 직감했다.

17일 방송된 MBC ‘굿바이 미스터 블랙'(연출 한희, 김성욱 극본 문희정)에서는 차지원(이진욱)이 아버지 차재완(정동환)의 위험을 직감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차지원은 아버지에게 전화를 걸었는데, 수화기 너머에선 아무 말도 하지 않았다. 이에 이상한 느낌을 받은 그는 “너 누구야, 말해”라 물었지만, 민선재(김강우)는 아무 대답도 하지 않고 전화를 끊었다.

이어 차지원은 동생 지수(임세미)에게 “느낌이 안 좋으니까, 아버지 곁에 꼭 있어줘”라고 간곡히 부탁했다.

정슬기 인턴기자 seulki_jung@
사진. MBC ‘굿바이 미스터 블랙’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