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뱀파이어 탐정’ 피에스타 재이 “섹시 다이너마이트 역..필살기는 따뜻함”

[텐아시아=박수정 기자]
피에스타 재이가 OCN 드라마 ‘뱀파이어 탐정’ 제작발표회에 참석하고 있다.

피에스타 재이가 OCN 드라마 ‘뱀파이어 탐정’ 제작발표회에 참석하고 있다.

‘뱀파이어 탐정’ 재이가 섹시 다이너마이트로 재탄생했다.

걸그룹 피에스타 멤버 재이는 17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개최된 OCN 드라마 ‘뱀파이어 탐정’ 제작발표회에서 스스로를 “섹시 다이너마이트 세라 역”이라고 소개했다.

재이는 “세라가 비주얼적으로 섹시한 친구인데 본인은 섹시한 친구라는 것을 전혀 모르는 백치미가 있다”며 “섹시 다이너마이트는 비주얼적인 수식어고, 실제로는 착하고 따뜻한 아이다”고 전했다.

재이가 속한 걸그룹 피에스타는 섹시 콘셉트를 표방하고 있다. 세라 역을 표현하는데 어떤 도움이 됐을까. 재이는 “피에스타도 섹시한 콘셉트를 해와서 도움은 됐는데 캐릭터 자체는 섹시하다는 걸 하면 안되는 걸 알아서 피에스타의 재이보다 최대한 배우 재이가 되려고 노력을 했다”고 전했다.

극중 세라는 용구형(오정세)의 구애를 받는다. 재이는 “세라의 필살기는 따뜻한 마음이다. 따뜻하고 다정다감한 친구다. 용구형 오빠가 좋아하는 이유는 섹시한 세라가 따뜻한 마음을 갖고 있어서 세라를 자주 보러 오는 것 같다”고 전했다.

‘뱀파이어 탐정’은 어느날 갑자기 뱀파이어가 된 사설 탐정 윤산(이준)이 용구형(오정세)과 함께 사건을 해결하는 뱀파이어물이다. 이준, 오정세, 이청아, 이세영, 피에스타 재이가 출연한다. 27일 일요일 오후 11시 첫 방송.

박수정 기자 soverus@
사진. 서예진 기자 yejin02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