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메바컬쳐 “자이언티와 전속계약 종료”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조슬기

가수 자이언티가 YG엔터테인먼트로 이적한다.

17일 자이언티의 전 소속사 아메바컬쳐 측은 “지난 3년 동안 함께한 자이언티와 오는 4월 9일부로 전속계약을 종료한다”고 밝혔다.

관계자는 “아메바컬쳐와 자이언티는 단순한 소속사와 소속 가수 사이의 관계를 넘어 서로 의지하며, 좋은 음악을 만들고 행복한 순간을 함께 한 만큼 이별에 대한 아쉬움과 섭섭함이 많이 남는다”고 전했다.

이어 “다만, 더 넓은 음악적인 활동과 더불어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개척하고 싶다는 자이언티의 의사결정을 존중해 각자의 길을 가기로 결정했다”고 덧붙였다.

끝으로 아메바컬쳐는 “같은 곳에서 함께하지는 못하지만 새로운 환경, 낯선 분야에서 꿈을 위해 새로운 도전을 하는 자이언티를 항상 응원하겠다”고 밝혔다.

자이언티는 프로듀서 테디가 설립한 YG엔터테인먼트 산하 레이블로 이적할 계획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
사진. 텐아시아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