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균상, 이준혁-서이숙과 다정한 사진 “감사했습니다. 사랑합니다”

[텐아시아=정슬기 인턴기자]

2016-03-16 18;44;19
‘육룡이 나르샤’ 배우 윤균상이 촬영 현장을 공개했다.

지난 15일 윤균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마지막 촬영 마치신 홍대홍스승님 묘상할머니 진짜 가족처럼 늘 따듯하게 대해주셔서 감사했습니다. 사랑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윤균상은 이준혁, 서이숙과 어깨동무를 하고 있다. 이들의 다정한 모습이 보는 이들의 마음을 따뜻하게 한다.

윤균상은 SBS ‘육룡이 나르샤’에서 열연을 펼치며 극 전개에 긴장감을 불어넣고 있다.

정슬기 인턴기자 seulki_jung@
사진. 윤균상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