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미블’ 임세미, ‘모태 상속녀’ 변신 완료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굿바이 미스터 블랙 임세미

‘굿바이 미스터 블랙’ 속 임세미의 촬영 현장이 공개됐다.

16일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임세미가 MBC 새 수목드라마 ‘굿바이 미스터 블랙'(극본 문희정, 연출 한희 김성욱)에서 차지수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공개된 사진에는 바닥에 주저앉아 놀란 표정을 짓고 있는 임세미의 모습이 담겨있다. 하얀 피부와 또렷한 이목구비로 눈길을 끌며, 네티즌들의 호응도 이어지고 있다.

임세미는 극중 민선재(김강우)의 비밀을 밝힐 열쇠를 지닌 인물로 등장한다. ‘키 플레이어’로 어떤 활약을 보여줄지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굿바이 미스터 블랙’은 한 남자의 복수극으로, 16일 오후 10시 베일을 벗는다.

윤준필 기자 yoon@
사진. 이김프로덕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