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의 후예’ 송중기 “하지 말입니다, 군대서 평소 썼다…어렵지 않아”

[텐아시아=장진리 기자]

다.

송중기가 ‘태양의 후예’가 탄생시킨 유행어 ‘하지 말입니다’에 대한 생각을 전했다.

송중기는 16일 서울 강남 현대모터스튜디오에서 열린 KBS2 수목드라마 ‘태양의 후예'(극본 김은숙, 연출 이응복)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유행어 ‘하지 말입니다’에 대해 언급했다.

‘태양의 후예’는 극 중에서 송중기가 사용 중인 ‘하지 말입니다’를 안방 최고의 유행어로 탄생시키는 등 최고의 화제작다운 파워를 과시하고 있다.

군대 용어인 다나까 체를 사용한 ‘하지 말입니다’가 평소 사용하지 않는 표현이라 어색하지 않느냐는 질문에 송중기는 “군대에서 안 쓰지 않느냐고 하는데 부대마다 다르다는 결론을 냈다”며 “오히려 저는 굉장히 많이 썼었다. 간부님들께도 썼었다. 나이 많은 병사라 그런지 모르겠는데 썼던 대사라 어렵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태양의 후예’가 군국주의, 애국주의를 그리고 있다는 평가에 대해서는 “지적에 대해서는 드라마가 대중 예술이었기 때문에 어떤 의견도 환영한다”며 “다만 방송을 끝까지 봐주셨으면 좋겠다는 말씀을 꼭 드리고 싶다”고 덧붙였다.

장진리 기자 mari@
사진. 텐아시아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