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마무, 올해 두 번째 음악방송 그랜드슬램

[텐아시아=박수정 기자]

마마무

걸그룹 마마무가 6관왕에 오르며 그랜드슬램을 달성했다.

마마무는 지난 15일 방송된 SBS MTV ‘더 쇼’에서 1위를 차지했다. 이로써 마마무는 케이블을 비롯해 공중파 음악방송까지 올킬하며, ‘그랜드슬램’을 기록했다. 걸그룹 여자친구에 이어 올해 두 번째다.

마마무는 지난 6일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 데뷔 627일 만에 음악방송 1위에 등극, 9일 MBC뮤직 ‘쇼! 챔피언’, 10일 Ment ‘엠카운트다운’, 11일 KBS2 ‘뮤직뱅크’, 13일 SBS ‘인기가요’에 이어 SBS MTV ‘더 쇼’까지 1위 트로피를 휩쓸었다.

마마무는 지난 2월 26일 첫 번째 정규앨범 ‘멜팅(Melting)’으로 컴백해 타이틀곡 ‘넌 is 뭔들’로 활동 중이다. 정규앨범은 타이틀곡 ‘넌 is 뭔들’ 뿐만 아니라, ‘아이 미스 유(I Miss You)’, ‘1cm의 자존심’은 차트 상위권에서 안착했다. 마마무는 음원차트 1위뿐만 아니라 음반판매량도 초도 물량이 완판돼 인기를 증명했다.

마마무는 16일 MBC뮤직 ‘쇼! 챔피언’에 출연해 ‘넌 is 뭔들’로 7관왕 도전에 나선다.

박수정 기자 soverus@
사진. RB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