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동네 예체능’ 학진, 에이스 등극 “선수 출신의 날카로운 스파이크”

[텐아시아=이다연 인턴기자]

Cap 2016-03-15 23-48-54-582-vert

배우 학진이 ‘우리동네 예체능’ 배구편의 에이스 면모를 유감없이 드러냈다.

15일 방송된 KBS2 ‘우리동네 예체능’ 배구편에서는 배구계 전설 3인방 마낙길, 박희상, 최천식과 함께하는 모의 배구 경기가 펼쳐졌다.

이날 어설프게 이어지는 랠리 끝에 학진은 강한 스파이크를 날렸다. 날카로운 스파이크에 전설 최천식도

이에 오만석은 선수 출신인 학진에게 “저 친구, 배구에 소질 있네. 소질 있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다연 인턴기자 yeonda22@
사진. KBS2 ‘우리동네 예체능’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