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가맨’ 황규영 “노래는 알지만 얼굴은 모르는 가수였으면”

[텐아시아=정슬기 인턴기자]

2016-03-15 23;30;26-vert
‘슈가맨’에 가수 황규영이 독특한 라이프스타일을 공개했다.

15일 방송된 JTBC ‘투유 프로젝트-슈가맨(이하 슈가맨)’에서는 가수 황규영이 자신의 일상생활을 털어놓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황규영은 “제가 원래 처음 음악을 시작할 때부터, 노래는 알지만 얼굴은 모르는 가수였으면 좋겠다는 희망이 있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그는 “저는 원래 자유분방해서, 겨울에 슬리퍼에 반바지를 입고 돌아다닌다”라며 “남들이 알아보는 걸 그다지 좋아하지 않는다”라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그는 “하루의 마무리로 나이트클럽에 간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정슬기 인턴기자 seulki_jung@
사진. JTBC ‘슈가맨’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