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동네 예체능’ 조타-학진, 배구 브로맨스 탄생 “커플티까지”

[텐아시아=이다연 인턴기자]

Cap 2016-03-15 23-16-39-610-vert

조타가 학진과 브로맨스를 공개했다.

15일 방송된 KBS2 ‘우리동네 예체능’ 배구편에서는 조타가 학진과 배구에 관련된 연락을 주고 받으며 친해진 사실을 밝혔다.

이날 조타는 “학진이 형과 영상 통화를 1시간 씩 했다”고 말했다. 이에 학진은 “원래는 영상 통화를 잘 안하는데 하다보니 매력에 푹 빠졌다”고 덧붙였다.

급격히 친해진 두 사람의 모습을 보며 멤버들은 “브로맨스다”라고 말했다. 김세진 감독은 “두 사람 지금 커플티도 입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다연 인턴기자 yeonda22@
사진. KBS2 ‘우리동네 예체능’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