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려한 유혹’ 이재윤, 주상욱 앞에서 최강희 인질로 잡고 도망쳐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화유

‘화려한 유혹’ 이재윤이 최강희를 인질로 잡았다.

15일 방송된 MBC ‘화려한 유혹'(연출 김상협, 김희원, 극본 손영목, 차이영)에서는 진형우(주상욱)에 쫓기던 홍명호(이재윤)가 신은수(최강희)를 인질로 잡았다.

이날 진형우는 홍명호를 체포하기 위해 그가 투숙하던 호텔을 찾았다. 홍명호는 격렬한 격투 끝에 밖으로 도망쳤다.

진형우가 총을 꺼내들자 홍명호는 신은수를 인질로 잡고 위협했다. 홍명호는 신은수를 차에 태우고 그대로 도망쳤다.

이은진 기자 dms3573@
사진. MBC ‘화려한 유혹’ 방송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