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려한 유혹’ 차예련, 최강희 협박 “정진영 이용했다는 증거 있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화려한 유혹

‘화려한 유혹’ 차예련이 최강희를 협박했다.

15일 방송된 MBC ‘화려한 유혹'(연출 김상협, 김희원, 극본 손영목, 차이영)에서는 강일주(차예련)가 신은수(최강희)를 협박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강일주는 신은수에게 “법정에서 보자고 했지? 네가 피고인으로 법정에 서게 될거야”라고 말했다.

이어 강일주는 “네가 치매 상태인 아버지를 이용하려 했다는 증거가 내 손에 있어, 이걸 태평양일보에 뿌릴 수도 있다”고 협박했다. 이에 신은수는 “마음대로 해 난 끝까지 갈꺼니까”라며 단호하게 대응했다.

이은진 기자 dms3573@
사진. MBC ‘화려한 유혹’ 방송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