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가맨’ 쌈디·그레이vs장미여관, 역주행송 대결…22일 방송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슈가맨_장미여관 그레이-쌈디

힙합 레이블 AMOG와 비주얼 밴드 장미여관이 ‘역주행송’ 대결을 펼친다.

오는 22일에 방송될 JTBC ‘투유프로젝트-슈가맨(이하 슈가맨)’에서는 사이먼 도미닉과 그레이, 밴드 장미여관이 쇼맨으로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슈가맨’ 녹화에서 힙합레이블 AOMG의 수장 사이먼디는 소속 아티스트인 그레이와 함께 등장했다. 꽃미남 힙합 아티스트로 사랑 받고 있는 두 사람의 등장에 여성 방청객들은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또한 자신들만의 음악 세계를 확고히 하고 있는 장미여관 역시 전 세대의 환호를 받으며 대중적인 사랑을 받는 밴드의 저력을 보였다.

작사가인 MC 김이나는 “양 팀의 쇼맨 모두 언어를 다룰 줄 아는 기술이 있다”고 말했다. ‘에헤이(Eh Hey)’, ‘짠해’ 등의 곡에서 경상도 사투리로 랩을 하고 있는 사이먼디와, 대표곡 ‘봉숙이’를 프랑스어처럼 들리는 사투리로 노래한 장미여관을 칭찬한 것. 또한 이들은 슈가송을 직접 프로듀싱하며 역주행송을 만든 것으로 알려져 눈길을 끌었다.

힙합의 자존심을 건 사이먼디와 그레이, 자신들만의 밴드 사운드로 시청자를 사로잡을 장미여관의 역주행송 대결은 오는 22일 오후 10시 50분에 방송되는 ‘슈가맨’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윤준필 기자 yoon@
사진. JT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