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대훈, 오늘(15일) 신곡 ‘널 처음 만났을 때’ 발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김대훈

가수 김대훈이 신곡을 발표, 본격적이 활동에 나설 예정이다.

김대훈은 15일 정오 각종 음악사이트를 통해 신곡 ‘널 처음 만났을 때’를 발표한다.

‘널 처음 만났을 때’는 소울과 포크의 감성이 결합된 곡으로, 연인을 처음 만났을 때의 설레는 심경을 담았다.

김대훈은 앞서 지난 2009년 ‘내가 아는 단 한사람’으로 가요계에 데뷔했다. 이후 드라마 ‘그래도 푸르른 날에’의 OST ‘그래도 너무 보고 싶어’ 등을 부르며 음악 활동을 펼쳤다.

김대훈은 “누구나 첫 만남부터 느끼는 감정이 있기 마련이다. 또다시 자꾸 생각나고 느껴지는 사랑을 노래로 표현하고 싶었다”며 “예쁘게 핀 꽃은 누구에게 사랑을 받게 마련이고, 공감되는 가사는 누구에게나 사랑을 받기 마련이다. 좋은 분들과 음악 작업을 통해 그 꿈을 이뤘다”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소속사 관계자는 “자신의 음악을 해오고 있는 김대훈이 새 봄을 여는 모든 사람들에게 사랑의 희망을 들려주고 싶다는 의미에서 만들어진 노래”라며 “싱어송라이터 김대훈의 음악적 역량을 엿볼 수 있을 것”이라고 성원을 당부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
사진. 더하기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