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에스타, 대세 기운 중국으로 확산..차트 상위권 휩쓸어

[텐아시아=박수정 기자]

피에스타 중국 차트 더쇼 사전 투표 1위

걸그룹 피에스타가 중화권에서 인기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피에스타는 지난 14일 중국 최대 동영상 사이트 토도우(Tudou)에서 집계한 SBS MTV ‘더쇼’ 사전 투표에서 두 번째 미니앨범 ‘어 델리케이트 센스(A Delicate Sense)’의 타이틀곡 ‘미러(MIRROR)’로 1위를 차지했다.

‘더쇼’는 SBS MTV와 토도우가 공동 제작하고 한중 양국에서 동시 생방송 되는 음악 프로그램이다. 토도우 뮤직 차트는 ‘더쇼’ 순위에 35%가 반영된다.

피에스타는 이뿐만 아니라 중국 현지 음악 동영상 스트리밍 사이트 인위에타이(Yinyuetai)에서 집계한 K-POP 뮤직비디오 V차트 주간 20에서 2위, 실시간 3위를 기록했다. 또한, 음원사이트 쿠거우(Kugou) K-POP 일간 차트 3위, 중국판 유튜브로 불리는 요우쿠(youku) 등에서도 고르게 상위권을 점유하고 있다.

앞서 피에스타는 지난해 3월 발매한 첫 미니앨범 ‘블랙라벨(BLACK LABEL)’의 타이틀곡 ‘짠해’로 특별한 활동 없이 CJ E&M 온라인 K-POP 포털 사이트 엠웨이브(Mwave)에서 글로벌 투표 2위를 차지한 바 있다. 인위에타이의 K-POP 뮤직비디오 순위 3위를 기록하는 등 인기를 간접 체감한 바 있다.

지난해 12월 중국 베이징에서 개최한 데뷔 첫 중국 팬미팅에는 유쿠(优酷), 소후닷컴(搜狐), 러스넷(乐视网) 등 주요 중국 온라인 매체가 참석하며 높은 관심을 보이기도 했다.

피에스타는 멤버 차오루와 예지가 예능 대세로 떠오른 가운데, 활발히 활동을 펼치고 있다. 피에스타는 타이틀곡 ‘미러’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간다.

박수정 기자 soverus@
사진. 로엔트리, 중국 토도우(Tudou)ㆍ인위에타이(Yinyuetai)ㆍ쿠거우(Kugou) 차트 캡처